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경남매일]R&D브랜드 럽디(주) 말하는 재회 방법, 이대로 괜찮을까

사진출처: 클립아트 코리아

재회를 원하는 사람의 마음은 답답하기만 하다. 아무리 진심을 전해봐도 이미 상대는 마음의 문을 닫은 상태이기에 받아들여지지 않기 때문이다. 해볼 수 있는 방법은 다 동원해서 진심을 전해보려 해도 차단까지 당하면서 얘기를 해 볼 수 있는 방법적인 면에서부터 막히곤 한다. 심지어 차단을 당한 걸 알면서도 계속 전화하거나 톡을 보내 보기도 한다.  

  

이별의 스트레스를 호르몬으로 표현하자면 코르티솔 분비가 활발해지며 스트레스 완화를 위해 도파민이 분비된다. 이 때 기대심리가 생기면서 '지금 연락하면 될 것 같은데', '찾아가면 풀리지 않을까?' 등의 돌발행동을 하기 쉽다.  

 

순간적으로 든 이 신념으로 행동에 대한 결과는 미처 예상하지 못하고 더 단호하기만 한 상대를 보게 된다. 전문 연애상담 R&D브랜드 럽디(주)의 연애의자격 김주현 상담사는 "재회 단계에선 시도 기회가 많지 않을 뿐더러 상황별로 재회로 갈 수 있는 접근 방법이 달라야 한다. 그러니 해야 할 말, 하지 말아야 할 말도 있다.


재회를 위해 고민하는 분들이 급한 마음에 결과가 좋지 않을 행동을 하려고 하는데, 사실 재회의 가장 큰 적은 조급함"이라며, 조급함을 뒤로하고 좀 더 성공 가능성이 높은 재회를 위해 전문가와 함께 할 것을 권유했다. 자신의 상황에 정확한 가능성 진단을 원한다면 카카오톡 채널 '연애의 자격'에서 문의가 가능하다. 

 

 

R&D브랜드 럽디(주) 말하는 재회 방법, 이대로 괜찮을까 - 경남매일

재회를 원하는 사람의 마음은 답답하기만 하다. 아무리 진심을 전해봐도 이미 상대는 마음의 문을 닫은 상태이기에 받아들여지지 않기 때문이다. 해볼 수 있는 방법은 다 동원해서 진심을 전해보려 해도 차단까지...

www.gnmaeil.com

 

저작권자 © 경남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경남매일(http://www.gnmae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