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음

11조 1항. 회사가 아니라 럽디다 1-1. 럽디는 우리의 조직이다 럽디가 성장함에 있어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타 기업과의 비교입니다. 럽디는 우리만의 독특한 새로운 문화를 합의에 의해 결정해 나가고 있습니다. 이 결정은 여러 관점과 방식에서 많은 것을 고려하고, 가장 도움이 되는 의사결정을 취합하여 그것들의 합의를 통해 이뤄집니다. 합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아, 한쪽이 다른 쪽에게 부당한 요구를 하기 시작하게 되면 서로 다른 생각을 하게 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럽디는 가능하면 채용시장을 고려하지 않을 수 있도록 성장하는 인재의 연봉 상승률 등을 높게 책정하려 노력합니다. 또한 인센도 줄 수 있는 만큼 주려고 노력합니다. 힘을 발휘한 사람에게 충분한 보상을 주기 위해서요. 그걸 감안할 수 있는 럽디인이 되면 좋겠습니다. 2-2. 우리.. 더보기
정식 상담사가 되기까지의 노력 - 2편 초반에는 설렘과 걱정을 안고 시작을 했던 거 같아요. :) 생각해보니 아무것도 모르는 '아바팅' '실습' 기간에는 적응하기 바빠 당장 앞에 놓인 상황만 풀기 급했던 과거의 제 모습이 기억이 나네요 ㅎㅎ 옆에 있는 선생님들을 보며 나는 언제 저렇게 될 수 있을까.. 생각하며 스스로 상담에 만족하지 못하는 날에는 어떻게 해야 내담자분들에게 더 수월한 상담이 될 수 있을까 고민하고 평일 주말 아침 저녁 할거 없이 끊임없이 공부했던 날들이 생각이 나는데, 그렇게 시간이 지나 회사에 적응하며 많은 분들과 소통하면서 느꼈던 것은 솔직하게.. 과거의 제 모습을 보는 거 같아 마음이 많이 아팠어요 많은 내담자분들이 이런 질문을 정말 많이 하세요. '선생님도 그런 적 있어요?' 제가 내담자분들에게 공감하며 진실되고 솔직.. 더보기
정식 상담사가 되기까지의 노력 - 1편 출근 첫날은 아바팅을 하고, 둘째 날에 연수를 시작했어요. 첫날, 아바팅에 들어가면서 내가 무슨 말을 하는지도 모르는 상태로 상담을 시작했어요. ‘왜 아바팅이지?’ 했었는데 말 그대로 제 첫 상담은 주경쌤 아바팅이였어요. 리스닝 후 주경쌤이 솔루션 정리를 해주셨고, 사실 온전히 이해가 된 상태로 말했던 건 아니었어요. 내가 입 밖으로 꺼내면서 나부터 ‘아 이런 거구나.’ 하면서 배워나가는 과정이었죠. 상담을 통해 솔루션을 수용하고 후속 상담까지 결제하시는 내담자분을 보면서 얼떨떨한 감정이 가장 컸어요. 아바팅부터 실습까지 그리고 정규 상담사가 되고 초반까지만 해도 가장 무서웠던 생각은, ‘내담자분들이 10만 원이라는 상담비용을 지불하고 정말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경으로 찾아오신 걸 텐데 내가 과연 그 값어.. 더보기